2024.05.26 (일)

  • 구름많음동두천 17.7℃
  • 흐림강릉 16.1℃
  • 구름많음서울 19.1℃
  • 구름조금대전 17.0℃
  • 구름조금대구 15.6℃
  • 구름조금울산 15.7℃
  • 구름많음광주 18.4℃
  • 구름조금부산 17.5℃
  • 구름많음고창 ℃
  • 맑음제주 18.4℃
  • 구름많음강화 18.6℃
  • 구름많음보은 14.6℃
  • 구름많음금산 14.3℃
  • 구름많음강진군 18.5℃
  • 구름조금경주시 14.8℃
  • 구름조금거제 17.4℃
기상청 제공
검색창 열기

포토

"봄꽃게가 돌아왔다"

 

[문화투데이 김용정 기자] 충남 태안 대표 수산물인 꽃게가 지난달부터 첫 수확을 시작해 지역 상권이 들썩이고 있다.

   
 8일 태안군에 따르면 근흥면 신진도항에서는 지난달 중순 첫 수확 이후 최근 하루 약 8∼10t의 꽃게가 출하되며 활기찬 봄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.

    
최근 수온이 크게 높아지면서 지난달 중순보다 수확량이 크게 늘었다. 

    
이에 따라 가격은 낮아져 이날 신진도항 위판가가 1㎏당 대(大) 3만3천원, 중(中) 2만9천원, 소(小) 2만원 선에서 형성됐다.

    
태안 꽃게는 육질이 단단하고 속이 꽉 차 있으며 특유의 담백한 맛이 그대로 살아있어 관광객들과 전국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.

    
군 관계자는 "태안 꽃게는 찜이나 탕, 게장 등 요리법도 다양하다"며 "태안에서 아름다운 자연과 함께 꽃게의 향연을 즐겨보시기 바란다"고 말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