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4.02.25 (일)

  • 구름많음동두천 4.2℃
  • 구름많음강릉 3.1℃
  • 구름많음서울 4.7℃
  • 대전 3.4℃
  • 흐림대구 4.7℃
  • 구름많음울산 6.2℃
  • 흐림광주 5.5℃
  • 구름많음부산 10.3℃
  • 흐림고창 4.5℃
  • 흐림제주 8.5℃
  • 구름많음강화 3.1℃
  • 흐림보은 3.8℃
  • 흐림금산 3.6℃
  • 흐림강진군 7.1℃
  • 흐림경주시 6.3℃
  • 흐림거제 6.1℃
기상청 제공
검색창 열기

오피니언

당진 어기구 의원 4·10 총선서 3선 도전

[문화투데이 김용정 기자] 충남 당진을 지역구로 하는 더불어민주당 어기구 의원이 3선에 도전한다.

    
어 의원은 5일 당진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오는 4월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할 뜻을 밝혔다.

    
어 의원은 "당진에는 내리 3선 의원이 없었다"며 "선수가 높아질수록 힘과 권한도 커지는 만큼 당진에도 이제 힘 있는 3선 중진의원이 절실하다"고 강조했다.

    
이어 "사람을 키워야 당진이 커지는데, 여기서 잘라내면 8년이라는 인고의 시간을 견디고 이제 막 피어나려는 꽃망울을 꺾어버리는 것과 같다"며 "지난 8년간의 국회의원 생활을 하며 얻은 경험과 지혜·지식, 뜨거운 열정을 갖고 당진 발전을 위해 더 큰 일을 하고 싶다"고 지지를 호소했다.

    
당진에서는 민주당 부대변인 출신의 송노섭 단국대 초빙교수도 출사표를 던졌다.

    
국민의힘에서는 박서영 당진사랑시민연합회 공동회장, 충남지방경찰청장과 경기(남부)지방경찰청장을 지낸 정용선 당진시당협위원장이 예비후보로 등록했다.

    
오윤희 진보당 당진시위원회 공동위원장도 도전장을 냈다.